혼전계약서 2

플아다 (손혜연)

브랜드 은행나무 | 발행일 2020년 5월 29일 | ISBN 9791190492676

사양 변형판 140x210 · 536쪽 | 가격 15,000원

분야 국내소설

책소개

★ 2019 네이버웹소설 로맨스 1위
★ 네이버 시리즈 400만 다운로드

 

결혼을 하려는 남자와 결혼을 피하려는 여자,
계약서를 사이에 둔 두 사람의 달콤살벌한 밀당이 시작된다.

네이버웹소설 연재 내내 전 연령의 독자들로부터 사랑을 받은 플아다 작가의 장편소설 《혼전계약서》(전 2권)가 단행본으로 출간되었다. 《반드시 해피엔딩》 《당신을 주문합니다》 《일상의 히어로》에 이어 다시금 로맨스 No.1을 증명한 플아다 작가의 신작 《혼전계약서》는 2019년 5월 4일부터 10월 22일까지 6개월간 총 94화가 연재되는 동안 네이버웹소설 로맨스 1위, 네이버 시리즈 4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하며 이미 그 매력을 입증했다. 이번 단행본에는 ‘싱크로율 100%’의 주인공을 그려낸 팻녹 작가의 감수성 넘치는 삽화가 함께 수록되어 종이책으로 처음 만나는 독자뿐 아니라 네이버 연재를 통해 작품을 읽은 독자들에게 소장 가치가 있는 의미 있는 선물이 될 것이다.

《혼전계약서》는 계약 결혼 때문에 만난 두 사람이 서로를 이해하고 성숙한 연애로 나아가는 과정을 그려낸 로맨스소설이다. 특히 이 소설은 비혼주의자이자 커리어우먼인 우승희가 사랑 속에서 일과 자신의 삶을 지켜내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계약서를 사이에 둔 갑-을 관계로 만난 두 사람이 서로를 존중하는 법을 배우고, 더 나아가 시대착오적 가치관과 가풍까지 바꿔내는 청량감 있는 서사를 통해, 두 인물의 사랑은 더욱 아름답게 완성된다. 작가는 매력적인 캐릭터와 속도감 있는 서사에 지금 시대의 젊은 독자들도 공감할 수 있는 직접적인 연애의 문제를 녹여낸 이 작품을 통해 로맨스소설의 매력을 오롯이 드러냈다.

 

 

비혼주의자 우승희, 계약결혼에 발목 잡히다?
혼전계약서가 유효한 동안은 ‘결혼 전’,
일도 사랑도 포기할 수 없는 커리어우먼의 아찔한 로맨스!

탁월한 경영감각으로 스타트업 회사를 설립한 젊은 CEO 우승희. 그녀는 어느 날 금왕그룹의 상속자 한무결과 결혼계약이 되어 있음을 알게 된다. 계약을 이행하지 않을 시에는 50억을 갚아야 하는 상황. 승희는 결혼을 하지 않기 위해 ‘계약서를 붙들고 있는 한 혼인 전’이라는 마음으로 혼전계약서를 제안한다. 그러나 밀당의 귀재, 한무결과 만날수록 그의 매력에 속절없이 빠져들게 된다.

“오케이. 혼전계약서 쓰죠, 까짓 거.”
그리고 기어이 합의의 물꼬를 텄다. 하지만 그 또한 조건을 내걸었다.
“협상을 하려면 대화할 시간이 필요하겠네요. 매일 하루 한 시간씩 만납시다.”
매일 하루 한 시간? 승희의 눈이 커졌다.
“이동시간 같은 거 계산할 필요 없어요. 내가 매일 그쪽 있는 데로 갈 테니까.”
_본문 67쪽

하지만 보수적인 금왕 한씨 가문은 승희에게 ‘며느리다움’을 요구하며 승희에게 결혼을 한 뒤에는 사업을 그만두고 무결을 내조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게다가 무결의 매형이 될 사람은 대학시절부터 승희를 못마땅해 하던 그녀의 동기 명중우. 같은 학과 여학우 외모에 순위를 매기는 질 나쁜 무리의 리더였던 중우를 승희는 가능한 무시하려하지만, 중우는 승희의 일거수일투족에 개입하고 승희에 대한 안 좋은 소문을 퍼트리기까지 한다. 무결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무결과 승희의 관계는 바람 앞 촛불처럼 위태로워지는데…….

“그리고 네가 건강해지면서 혼인계약서도 잊었다. 아니, 기억하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했어. 네가 네 스스로 좋은 사람을 만나길 바랐다. 그러니 돈이든 땅이든 갚지 않아도 된다고 전해라.”
“못 해요.”
무결은 한 손을 올려 제 눈을 가렸다. 표정이 일그러져가고 있었다.
“그걸로 붙잡아두고 있는 거예요.”
무결은 아프게 사실을 털어놓았다.
“내가 매달리고 있는 거예요, 할아버지.”
_본문 428쪽

짧은 이별과 우여곡절 끝에 다시 만난 무결과 승희는 채무관계 없이 성숙한 성인으로서 다시 연애를 시작하려고 하지만, 금왕그룹을 노리는 명중우의 야욕은 하루하루 더 커져만 가고, 설상가상으로 명중우가 퍼트린 과거의 소문들이 승희를 노리며 시시각각 가까워진다. 과연 승희는 일도 사랑도 모두 지켜낼 수 있을까? 무결과 승희는 어두운 과거를 딛고 혼전계약서를 혼인증명서로 만들 수 있을까?

목차

2권
9. 도망가고 쫓아가고 011
10. 8년 전의 약속 076
11. 오싹한 책략가 133
12. 집착 189
13. 감히 누굴 건드려 239
14. 살려줘 310
15. 계약 이행 396
[에필로그 1] 아기가 있었으면 좋겠어 513
[에필로그 2] 예쁜 어느 날 525

작가 소개

플아다 (손혜연)

충북 보은에서 태어나 연세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했고 광고 회사에서 AE로 근무했다. 네이버웹소설 《당신을 주문합니다》 연재를 시작으로 《누구에게나 악마가》 《오빠의 정석》 《가르쳐주세요》 《일상의 히어로》 등의 로맨스 소설을 발표했으며, 2015년 《당신을 주문합니다》가 드라마로 제작되었다.

표지/보도자료 다운로드
독자 리뷰

독자 리뷰 남기기

10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