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찬영

1986년 경북 영주에서 태어났다.
외지 근무와 실직으로 부재가 잦았던 아버지, 넉넉하지 못한 살림을 꾸리느라 구멍가게를 운영하셔야 했던 어머니 밑에서 초등학교 시절을 보냈다. 부모님이 자식 공부에 신경 쓸 여력이 없는 환경에서 자연스럽게 컴퓨터 게임에 빠졌다.
떨어지는 성적보다 상승일로에 있는 게임 랭킹 순위가 더 뿌듯하던 중학교 시절을 보내고 고등학교에 중간 성적으로 입학했다. 문과, 이과를 선택할 때는 열 번이나 결정을 바꾸며 교무실을 드나들었다. 그러나 그렇게 힘들게 택한 이과에서 결국 적응하지 못하고 3학년 때 다시 문과로 전과했다.
그러던 중 확고한 ‘꿈’이 생겼다. 뒤늦게 공부에 대한 집념도 생겼다. 게임 고수들과 상대하듯 한 과목 한 과목 대면하며 공부해나갔다. 그렇게 노력한 결과, 100점 이상의 점수를 끌어올리고 2005년 경희대학교 법대에 합격했다.
하지만 이루지 못한 꿈에 대한 미련이 남았고, 결국 다니던 대학을 그만두고 다시 도서관을 찾았다. 그 결과 두 번째 입시에서는 한양대학교 법대에 합격하지만, 꿈을 위해 또다시 등록을 포기하고 마지막 도전을 선택한다.
외로운 삼수 생활 속에서 학원도 다니지 않고 하루 12시간 이상씩 혼자 공부했고, 마침내 2007년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교육학·윤리교육과군에 합격했다.
2009년 현재 서울대학교 윤리교육과 2학년을 마치고 군 복무 중이다.

http://www.eyworld.com/ph52852

김찬영의 책들

오르지 않는 성적에 좌절하지 않고 오기와 끈기 하나로 꿈을 향해 달렸던
지음 김찬영
분류 비소설 | 출간일 2009년 5월 15일
사양 변형판 152x225 · 352쪽 | 가격 12,000원 | ISBN 97889566029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