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네 바르자벨 René Barjavel

프랑스 과학소설의 선구자. 바르자벨의 작품은 본격적인 과학소설보다는 ‘예지문학’에 더 가까우며, 작품 속에서 묘사된 일들이 시간이 흐른 뒤 현실로 이루어지면서 ‘예언자’라는 별명을 얻었다. 작품 대다수가 오늘날 프랑스 고등학교 및 대학교 교과 과정에서 필수적으로 다뤄지고 있으며, 그의 이름을 딴 ‘르네 바르자벨 문학상’이 제정되어 재능 있는 신예작가들을 배출하고 있다. 르네 바르자벨은 1911년 프랑스 니옹에서 태어났다. 고등학교 졸업 후 보병으로 복무했으며, 은행에서 일하고 연사로도 활약하는 등 여러 직업을 전전했다. 18세에 〈프로그레 랄리에〉에서 기자로 일하면서 틈틈이 영화평론을 발표했다. 〈르 도퀴망〉에서 편집자로 일했고, 드노엘 출판사의 편집장을 맡아보기도 했다. 파리로 이주한 뒤 《대재난》(1943) 《부주의한 여행자》(1943) 등 여러 편의 과학소설을 발표했다. 트뤼포를 비롯한 당대 영화감독들과 공동 작업으로 많은 작품을 영화화했으며, 단편영화 여러 편을 직접 감독하기도 했다. 영화 일에 매진하느라 집필에서 손을 놓았다가 오랜만에 발표한 《태고의 밤》(1968)과 《거대한 비밀》(1973)이 큰 성공을 거두면서 소설가로서의 제2의 전성기를 맞기도 했다. 1973년에 《야수의 허기》로 르콩트뒤누이상을 수상했다. 노래를 작사하고, 말년에는 사진에 심취하여 《꽃, 사랑, 생명》(1977)이라는 사진집을 출간하며 다방면에 재능을 보였다. 1985년 파리에서 심장발작으로 사망했다.

르네 바르자벨의 책들

프랑스 SF문학의 선구자 바르자벨의 시간여행 걸작 초역
지음 르네 바르자벨 | 옮김 박나리
분류 국외소설 | 출간일 2016년 8월 10일
사양 변형판 120x188 · 320쪽 | 가격 13,000원 | ISBN 9788956608945
프랑스 SF문학의 선구자 르네 바르자벨 SF소설 첫 줄간!
지음 르네 바르자벨 | 옮김 박나리
분류 국외소설 | 출간일 2015년 10월 15일
사양 변형판 120x188 · 344쪽 | 가격 13,000원 | ISBN 9788956609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