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편의 시처럼 아름다운 소설, 제151회 아쿠타가와상 수상작 《봄의 정원》 편집 후기

#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는 벚꽃잎이~ 바야흐로 벚꽃엔딩의 계절 봄입니다. 엊그제 뉴스를 보니, 지난주 여의도 윤중로를 찾은 관광객이 무려 오백팔십만 명이라고 계속읽기→

길 위에 선 자의 기록, ‘윤후명 소설전집’ 첫 권 《강릉》_윤후명 작가 인터뷰

[작가 인터뷰] “‘강릉’은 나의 처음이자 마지막에 놓이는 어떤 것이다.” 《강릉》의 윤후명 작가 인터뷰 강릉은 소설뿐만 아니라 제 모든 글의 배경이자 계속읽기→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 〈나를 바꾸고 세상을 바꾼다〉 편집 후기

선의 반댓말은 악이 아니라 완벽주의래. 이번에 작업한 신간 《나를 바꾸고 세상을 바꾼다》의 편집 작업이 한창 막바지 단계에 있을 때 만난 계속읽기→

‘지방시’ 김민섭 작가와 만나다…

지난달 24일, 그러니까 아직은 '봄'이라고 말하기는 모호하던 그날 합정역 인근의 작은 카페에서 이제는 더는 시간강사가 아닌 <나는 지방대 시간강사다>의 저자 계속읽기→